소중한사람 직업소개소..

Home > 질문과 답변하기


번호 선택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제목 <정석찬의 에어 카페>스페인서 소매치기 악몽?… 약간의 긴장은 유지하세요

신은강 홈페이지 

   링크 1  http://

   링크 2  http://

 |  Date - 2019-03-15 13:06:02  |  Hit - 5  
>
        
        “악! 이게 뭐야!” “어떡해. 너 비둘기 똥 맞은 것 같은데? 우리가 도와줄게.”<br><br>스페인 바르셀로나 여행 첫날 아침, 구엘 공원에 가는 도중 녹색 오물을 뒤집어썼다. 이내 현지인으로 보이는 남녀가 도와주겠다며, 재킷을 벗기고 가방을 닦기 시작했다. 당황하긴 했지만 그들이 이상하다는 것 또한 알고 있었다. 재킷에는 아무것도 없었기에 닦고 있는 여자를 견제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남자는 가방을 닦는 척을 하더니 지퍼를 열기 시작했다. 하지 말라고 이야기를 하고 옷을 닦고 있는데 또다시 지퍼를 열었다. 가라고 소리를 지르고 다시 구엘 공원으로 향했다. 이상한 냄새와 거북한 색깔 탓에 기분이 상하기도 했지만 바르셀로나에 있다는 사실, 그리고 맑은 공기와 깨끗한 하늘을 바라보며 걷고 있는 시간이 좋았기에, 이내 즐거운 마음을 되찾을 수 있었다.<br><br>그렇게 옷 여기저기에 녹색 물을 묻히고 구엘 공원에서 사진을 찍고, 음악도 듣고 맑은 공기도 마시고 내려왔다. 원래 계획은 바로 시장을 향하는 것이었는데, 씻고 옷도 갈아입어야 할 상황이 생기다 보니, 잠깐 호텔로 들어가기로 했다. 씻으면서 다시 생각해보니 아찔했다. 그렇게 많이 여행을 다녔지만, 안 좋은 일을 직접 겪은 것은 처음이었다. 확률로만 따지면 그동안 참 운이 좋게 잘 피해 다녔다고 볼 수도 있겠다.<br><br>하지만 항상 머릿속에 ‘언젠가 나에게도 그런 일들이 발생할 수도 있다’는 생각은 하고 있었다. 긴장의 끈을 놓고 여행을 하지는 않았다. 돈이나 카드 등은 항상 바지 주머니에 넣고 다니고, 지갑이나 여권은 등에 딱 붙어 있는 가방의 비밀 공간에 깊숙하게 넣고 다녔다. 휴대전화는 사람이 많은 곳에서는 잘 꺼내지 않았고, 이동 중이나 짐이 많을 때는 출발할 때 대충 방향과 거리 이름 정도만 외워 두고, 조금 헤매더라도 계속해서 확인하지 않았다. 그렇게 수년을 여행하다 보니 어느덧 긴장과 함께하는 여행이 습관처럼 계속되고 있었던 것이다.<br><br>그리고 또 하나 걱정되는 것이 있었다. 만약 내가 좋아하는 도시에서 그런 일을 당해서 그 도시에 대한 감정이 안 좋아질지도 모른다는 생각이었다. 실제로 친구 중 한 명은 바르셀로나에서 소매치기를 당해 다시는 가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내가 좋아하는 도시가 사라지지 않으면 좋겠다는 생각들이 더 긴장을 늦추지 않게 했다.<br><br>다음 날 아침, 나는 또다시 구엘 공원으로 향했다. 물론 지나가는 모든 사람을 경계했다. 가까이 다가오는 사람이 있으면 오히려 피하지 않고 눈인사를 건넸다. 그렇게 아무 일 없이 둘째 날 오전도 상쾌한 공원 공기를 마시며 시작했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나는 아직 바르셀로나를 사랑한다. 작은 해프닝 정도로 웃어넘길 정도로 혹은 그것 또한 바르셀로나의 일부로 생각할 정도로 그날의 일이 아무렇지도 않다.<br><br>여행의 즐거움은 긴장을 내려놓게 하는 효과가 있다. 그러니 의식적으로라도 조금은 긴장의 끈을 붙잡고 있자. 그래야 무슨 일이 발생하더라도 덜 당황하고 잘 대처해서, 여행을 망치는 사건을 줄일 수 있을 테니 말이다.  <br><br>대한항공 승무원<br><br>[ 문화닷컴 바로가기

이름 

비번 
 

5539  정력강화법 ㉿ 엠빅스에스구매 ┙ 한아연 2019/03/22 0
5538  여성흥분제 파는곳 ♣ 정력제품 ┾ 최해성 2019/03/21 0
5537  뽕잎성분 ♤ 육종용환 ▩ 서다은 2019/03/21 0
5536  딸자닷컴 차단복구주소 https://892house.info ジ 딸자닷컴 차단복구주소オ 딸자닷컴 차단복구주소ヅ 안진호 2019/03/21 1
5535  꿀단지 https://892house.info レ 꿀단지ガ 꿀단지サ 김병민 2019/03/21 0
5534  야동넷 https://www.892house.info ガ 야동넷レ 야동넷タ 은지용 2019/03/20 0
5533  짬보 https://www.892house.info ド 짬보ヴ 짬보バ 박예란 2019/03/20 3
5532  현자타임스 새주소 https://892house.info ヨ 현자타임스 새주소ョ 현자타임스 새주소ガ 김병형 2019/03/20 0
5531  AVSEE 차단복구주소 https://892house.info ヤ AVSEE 차단복구주소マ AVSEE 차단복구주소ギ 장서현 2019/03/19 0
5530  여성최음제 처방 ♥ 자이데나 지속시간 ㎵ 신은강 2019/03/19 2
5529  발기부전운동치료 ▼ 와이웍스 ┷ 여준영 2019/03/18 3
5528  조루방지 제판매 ♥ 남성천연 정력제 ▽ 은동빈 2019/03/18 3
5527  미프진 ♣ 여성최음제 정품 ┛ 안진호 2019/03/18 3
5526  오메가3 부작용 ♡ 정액 보충제 ┮ 권승오 2019/03/18 3
5525  야동 차단복구주소 https://892house.info ミ 야동 차단복구주소ク 야동 차단복구주소マ 한규영 2019/03/17 3
5524  성기능 개선 특허 ♤ 메가젝스 ㎒ 김차현 2019/03/16 1
5523  여성성기능장애 ♡ 한미약품실데나필 ┫ 임호진 2019/03/16 4
5522  여성최음제 구입처 ♠ 차오기 ⇒ 한지언 2019/03/16 1
5521  흥분크림 ▩ 발기부전주사 ㎝ 김성윤 2019/03/15 2
 <정석찬의 에어 카페>스페인서 소매치기 악몽?… 약간의 긴장은 유지하세요 신은강 2019/03/15 5
  1 [2][3][4][5][6][7][8][9][10]..[277]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